"우리는 모두 피해자" 조두순 격리법 제정 청원에 3만7천 명 동의

아시아경제



[아시아경제 김영은 기자] 아동 성폭력범 등이 출소 후에도 사회와 격리돼 보호수용 시설의 관리·감독을 받도록 하는 이른바 '조두순 격리법'을 제정해달라는 취지의 청와대 국민청원이 24일 오전 9시 기준 약 3만 7천 명 이상의 동의를 받고 있다.




해당 청원은 23일 윤화섭 안산시장이 올린 청원으로 안 시장은 "안산시민을 대표해 '보호수용법' 제정을 청원한다"며 "이중처벌과 인권 침해에 대한 논란이 제척될 수 있도록 법률을 제정할 수 있다. 아동성폭력범, 상습성폭력범, 연쇄살인범을 대상으로 하는 보호수용제도는 교도소와는 다른 목적, 다른 시설, 다른 처우를 통해 선량한 시민을 보호하고 범죄를 예방하는 것이다"라고 법안 배경을 설명했다.



청원 글에서 안 시장은 "일상적인 사회생활이 가능토록 함으로써 형벌적 보안처분과는 현저한 차이가 있다. 처벌이 목적이 아닌, 가해자의 재범방·재사회화가 핵심이기 때문에 '비형벌적 보안처분'이다"라고 주장했다.



이어 "보호수용제도가 적용되는 기준 시점은 범죄행위가 아닌, 대상자의 사회복귀 시점으로 판단하도록 법률 내 규정을 마련함으로써 법률의 소급적용에 대한 논란 역시 제척할 수 있다"고 밝히며 "우리는 모두 조두순의 피해자다. 함께 청원에 동참해주시길 간곡히 부탁한다"로 호소했다.



보호수용법은 지난 2014년 9월3일 법무부가 입법 예고했으나, 제정되지 못했다. 등학생 납치·성폭행 혐의로 징역 12년을 선고받고 복역 중인 조두순은 오는 12월13일 출소 예정이다.







김영은 인턴기자 youngeun928@asiae.co.kr



핫포토
실시간 베스트
  • 1김기덕 감독 '미투 폭로' 배우·MBC 상대 10억 소송 패소
  • 2"주한미군 유지 문구 삭제, 방위비 협상과 관련 없어" 美 부차관보, '확대 해석' 경계
  • 3이근, UN 근무 증거 사진 공개…"가세연, 다 끝났어"
  • 4대선 앞두고 美 이란에 추가 제재…"석유 팔아 테러단체 지원했다"
  • 5韓 오지 말라는 외교부vs입국 금지는 인권침해라는 유승준
  • 6김유정, 최연소 고액기부자 모임 가입...이름 숨기며 조용히 1억 기부
  • 7"독감백신맞고 사망했는데 자살 이라니" 인천 고교생 兄 국민청원
  • 8'리그 8호골' 손흥민, 마침내 득점 단독 선수로...4G 연속골
  • 9유상범 "룸살롱 접대, 검사가 아니라는데…秋, 고소당해도 할말 없다"
  • 10KBO리그 포스트시즌, 전 경기 롯데시네마 상영한다
  • 11中 육군 사령관 "항미원조, 반침략전쟁…계승발전 해야"
  • 12스가 日총리 "징용문제 韓 책임"…北에겐 "조건없이 대화"
  • 13서울시 내달 공공와이파이 강행키로…과기정통부 "즉각 검찰고발"
  • 14택배업계, 택배기사 과로사 대책 연달아 내놔…한진, 심야배송 첫 전면 중단
  • 15"얘 아직도 안 뒤졌노"→"잘 살고 있음요" 강성훈, 악플러에 사이다 대응
  • 16[2020국감] 강경화 장관 "후쿠시아 오염수 문제, 日 주권적 영토에서 이뤄지는 사안"
  • 17검찰, 조주빈에 무기징역 구형… "반성만으로 상황 무마 안돼"
  • 18비와이 손편지로 여자친구와 결혼 소감 남겨
  • 19'삼진그룹 영어토익반' 개봉 첫 날 박스오피스 1위…실관람객 호평
  • 20아이린·슬기 갑질? 에디터 '폭로글' 파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