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 김범수 의장 자녀, 케이큐브홀딩스 재직…"승계와는 무관"

아시아경제



[아시아경제 강나훔 기자] 최근 270여억원 상당의 카카오 주식을 증여받은 김범수 카카오 이사회 의장의 두 자녀가 사실상 카카오의 지주회사란 평가를 받는 '케이큐브홀딩스'에 근무 중인 것으로 확인됐다.




카카오 관계자는 25일 아시아경제와의 통화에서 "김 의장의 아들 상빈씨와 딸 예빈씨가 케이큐브홀딩스에 1년전부터 근무하고 있는 것으로 알고 있다"고 밝혔다.



공정거래위원회 공시에 따르면 2019년 말 기준 케이큐브홀딩스의 직원 수는 5명이며, 그해 급여 지출으로 14억원이다. 겉보기엔 회사 규모가 작아보이지만, 케이큐브홀딩스는 카카오의 2대 주주(11.21%)다.



김 의장은 자신이 갖고 있는 카카오 지분 13.74%와 케이큐브홀딩스(김 의장 지분 100%)를 통해 카카오와 계열사 100여곳을 지배하고 있다.



두 자녀의 케이큐브홀딩스 재직이 확인되면서 최근의 주식 증여가 승계작업을 염두에 둔 것 아니냐는 해석도 나오고 있다. 앞서 상빈·예빈씨는 김 의장으로부터 각각 카카오 주식 6만 주씩을 증여받았다. 6만 주는 전일 종가 기준 가치로 277억8000만원에 달한다.



카카오 관계자는 "케이큐브홀딩스는 김 의장 개인 회사로, 카카오의 자회사나 종속회사는 아니"라면서 "승계와도 무관한 걸로 안다"고 말했다.







핫포토
실시간 베스트
  • 1수진 학폭 의혹 새 국면 "오히려 은따였다"
  • 2'기성용 성폭행 의혹' 폭로자 "학폭 인정하지만 기성용에 당한 것도 사실"
  • 3화이자 코로나 백신 공급 쉬워진다…FDA '일반 냉동' 보관 허가
  • 4국내 첫 접종자, 백신 맞은 뒤 "이상증상? 별다른 점 없었다"
  • 5'파경설' 함소원, 진화와 키스 사진 "가정 지켜낼 것"
  • 6신세계 1호 영입 추추트레인 추신수,'뜨거웠던 귀국 현장 분위기'
  • 7‘월클’ 김연경이 안쓰럽다, 최하위만 이길 수 있는 ‘폭망’ 경기력
  • 8'기성용 성폭행 의혹' 폭로자 측 재반격, "이미 충분하고 명백한 증거 확보"
  • 9'SBS 퇴사' 배성재 아나운서, K리그1 캐스터로 마이크 잡는다
  • 10'사생활 논란' 찬열 "엑소엘 여러분께 심려 끼쳐 드려 죄송"
  • 11박혜수 학폭 피해자 모임 측 "금전 요구한적 없어, 의심은 2차 가해"
  • 12신세계, ‘일렉트로스’ KBO 가입 신청…"말그대로 가칭, 정식 팀명 안 될 가능성 높다”
  • 13'학폭 의혹' 한화 선수의 반박 "허위 사실이다, 법적 대응한다"
  • 14추신수, 신세계 17번 단다...이태양 “17번 당연히 드려야죠...홈런 많이 쳐주세요”
  • 15西매체 "이강인의 미래 여전히 수수께끼, 프랑스 구단들이 유혹한다"
  • 16메워지지 않는 '쌍둥이' 공백, 흥국생명의 6R는 '가시밭길'이다
  • 17기성용, 후배 성폭행 의혹…선수 측 "전혀 무관, 법적 대응 불사"
  • 18BJ 시조새, 브라질 女 몰카 논란→"솔직히 몸매 좋았다 내 잘못"
  • 19현아 "학폭? 누굴 때린 적 없다" 직접 대응→폭로글 삭제..의혹 벗었다
  • 20현아, 학폭 부인 이후 SNS 재개..♥던과 진한 키스
  • 21이달의 소녀 측 "츄 학폭 의혹 제기한 A씨, 예정대로 고소할 것"
  • 22"박혜수, 학폭 가해자 아냐"…폭로자, 너무 늦은 해명
  • 23"양육비 끝까지 받아낸다"…김동성, 아들·전 아내 메시지 공개
  • 24더보이즈 선우 학폭? "신체적 폭력 없었다..법적 조치"
  • 25이달의 소녀 츄, 학폭 의혹 부인 "사실과 달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