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혜선, HB대표 저격→"나의 길을 걷겠다" 책 홍보..부정여론은 '남의 몫'(종합)

OSEN / 최이정

2019-10-08 14:53:01


[OSEN=최나영 기자] 배우 구혜선이 다시금 책 홍보에 돌입했다. 적어도 SNS에서만큼은, 부정 여론은 아랑곳 하지 않고 자신이 하고싶은 말을 꾸준히 전하고 있는 구혜선이다.  


구혜선은 8일 자신의 SNS에 "우리 또 이사가. 좋겠지 새롭지 신나지 다시 시작하려니. 이전보다 더 나아질거란 믿음으로 남은 여정을 우리 함께 또 이사가- 나는 너의 반려동물 중에서"란 글을 게재했다.


이어 또 "나의 길을 걷겠다. 비겁하지 않겠다. 아늑하겠다. 이상하겠다. 그리고 너와 함께 가겠다- 나는 너의 반려동물 중에서"란 글과 함께 자신의 책 '나는 너의 반려동물' 중 한 페이지를 담은 사진을 공개하며 책 홍보에 힘썼다.



구혜선이 자신의 책 홍보를 하는 것이 새로운 일은 아니나, 앞서 톤이 또 전혀 다른 게시물을 올렸기에 또 한번 그녀의 의중에 대한 궁금증이 커졌던 바다.


지난 7일 구혜선은 HB엔터테인먼트 문보미 대표에게 보낸 문자 메시지를 공개하며 전속계약 해지에 대한 의지를 다시 한번 내비쳤던 것.

지난 6월 안재현이 속해 있는 HB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체결했지만, 이후 안재현과의 갈등이 불거지면서 소속사와 서로 불신하는 관계가 돼버렸다는 것이 구혜선의 주장이다.  구혜선은 공개적으로 소속사에 전속계약 해지를 요구하고 있다.




구혜선이 공개한 문자 메시지 역시 문보미 대표에게 전속계약 해지를 요구하는 내용이 담겨 있다. 문자메시지에서 구혜선은 "부부 문제는 부부가 해결하는 것이 맞고 안재현도 비겁하게 대표님 뒤에 숨는 행동은 안 했으면 한다. 나는 회사를 나가서 안재현이라는 사람과 당당하게 '맞짱' 뜰 생각이다. 이런 일로 심려 끼쳐드려 죄송하다. 계약 해지해주시면 감사하겠다"라고 말한다.


이에 문보미 대표가 답장하지 않자 구혜선은 "계약 해지 동의를 못하겠다는 거냐. 대표님이 먼저 이혼하려는 배우 둘이 회사에 있는 게 불편하다고 했다면서, 답장도 안 하고. 깨끗하게 마무리 해달라"고 요구한다.

더불어 구혜선은 "벌써 10월이다. 회사가 안재현 이혼에 관여하면서 나와는 신뢰가 훼손된 상태였다. 안재현과 대표님이 내 험담을 나눈 내용은 디스패치 포렌식 문자가 아닌 카카오톡에 있었으며 나와 안재현이 이 부분에 대해 나눈 내용을 내가 녹취해 법원에 제출했다"고 주장했다.




이 같은 공격적 내용의 글을 담아 보는 이들을 집중시켰던 구혜선. 하지만 다시금 평화로운 책 홍보를 이어가며 SNS를 활용했다. 그의 이런 '마이웨이' 행동에 쓴소리를 하는 반응도 크지만, 구혜선은 개의치않는 분위기다. "나의 걸을 걷겠다"란 글귀처럼.

한편, 구혜선과 안재현은 최근 이혼 소송에 돌입했다.


/nyc@osen.co.kr


[사진] OSEN DB, 구혜선 SNS


     
스토리카드
예쁜 접시를 보면 사야하는 이유
OOO이 손톱 건강에 그렇게 안 좋다고?
어벤져스 출연자들 의외의 나이 순서
서울대 출신 '노는 엄마' DJ캔디의 자기소개법
연도별 인기 최고였던 길거리 음식 모음
이 사진들 속에 숨겨진 놀라운 사실
우리가 아는 것과 전혀 다른 수영장의 표정
제때 알아차리지 못하면 곤란한 몸이 보내는 신호
나에게 맞는 향을 찾는 것이 중요한 이유
소고기를 버터에 구우면 안 되는 이유
다이어트할 때 두부 먹어야 하는 이유
굉장히 의외? 화가 일하는 연예인들
자면서 살 뺄 수 있는 꿀팁
알아두면 은근 유용한 잔소리의 기술
연애 초보자들이 키스할 때 가장 많이 하는 실수
진짜 희귀템 세계 신기한 사진 모음
프로야근러들이 뚱뚱한 이유
폭음을 부르는 안 좋은 습관
한국의 희귀성씨 모음
다이어트 한다고 아침에 시리얼 먹는 사람은 바보
아이 앞에서 냉수도 못 마시는 이유
매일 피부에 닿지만 변기보다 더럽다는 이것의 관리 비법
매일 속옷 입을 때 하기 쉬운 실수는?
너 빼고 다 아는 유명 사랑영화의 명대사
동기부여 제대로 되는 공부와 유전자와의 관계
PPT 발표 앞두고 스트레스 받아본 사람들 필독
같이 먹었는데 나만 살찌는 이유
새하얀 치아를 갖고 싶을 때 꿀팁
한 우물만 파면 성공한다는 말은 사실일까?
여자들은 좋아하지만 남자들은 싫어하는 음식
인기콘텐츠
40대 女 -22kg 속성 다이어트!
40대女 주름 사라져! 최근 방송에도 나온 '이것'
금주 로또1등 예상번호 "1,26,29,..."
핫포토
콘텐츠 더보기
실시간 베스트
  • 1사고를 극복한 기적의 스노보더
  • 2크리스탈, 가벼워진 공항 패션…"편안함 강조"
  • 3제시카 코다, 해변의 '농염 골퍼'..수영복 매력 발산
  • 4이란 여객기 산에 충돌, 추락 '탑승자 65명 전원 사망' 왜?
  • 5여대생 고위험 음주율, 성인의 2배
  • 6[영상] 충격적인 어피치 인성 논란 [놀람주의]
  • 7특별출연, 우정출연, 카메오.. 무슨 차이일까?
  • 8"에드 시런 욱일기 사용, 항의서한 보내" 서경덕 교수 지적
  • 9'짝수해의 제왕' 왓슨 "제네시스오픈 우승컵만 3개"
  • 10 '이혼' 제니퍼 애니스톤, 애초에 법적 결혼 없었다?
  • 11중학생 학부모 57%, "새 학기에 40만원 이상 지출"
  • 12케이트 업튼, 거친 파도로 바위에 미끄러져 '아찔' 현장 (영상)
  • 13단 한장에 낮과 밤을 모두 담은 놀라운 사진
  • 14샘 오취리 "흑인 없는 흑인음악 동아리, 내가 직접 가입"
  • 15'오승환 영입 불발' TEX, 새 마무리 투수는 린스컴?
  • 16“명절은 연인과” 루한·한경, 여자친구와 공개 데이트
  • 17故 김광석 부인 서해순 가처분 신청 일부 인용…"1심까지 비방 안돼"
  • 18[영상] 인종차별한 H&M매장 부수는 남아공 야당원
  • 19세계 최고령 할머니 코스플레이어의 맹활약
  • 20인교진 정관 수술 할까? 부작용 걱정에 눈물 그렁그렁
  • 21K리그1 12개 구단, 주장 선임 완료...면면 살펴보니
  • 22"성범죄 반대"..엠마 왓슨, 통큰 15억 기부
  • 23'MB 재산관리인' 이영배 영장심사 위해 법원 출석 '묵묵부답'
  • 24[영상]시청률 반토막 나게 만든 전설의 명장면 3가지
  • 25청바지로 만든 2억짜리 부산 풍경화